어떤 치료부터? 녹내장 백내장,

 

녹내장과 백내장은 많은 분들이 잘못 아시는 질환이에요. 증상과 원인은 명확하게 구분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름이 비슷해서 무슨 차이가 있는지 모르는 경우가 있는데요. 짧게 말하면, 녹내장과 백내장은 모두 노인성 안질환으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만. 녹내장은 시신경이 손상되어 시야가 점차 좁아지는 질환으로, 백내장은 수정체 성분이 변화하여 흐릿하게 보이는 질환입니다.

그러나 문제는 질환이 각각 나타나면 따로 치료를 받으면 되지만 녹내장은 한번 나타나면 완치라는 개념은 없고 꾸준히 치료를 받아야 하는 질환으로 백내장은 5060대에 언제든지 찾을 수 있는 질환입니다. 그래서 두 가지 질환이 함께 있다면 순서를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구체적으로 살펴볼까요?

녹내장이 진행되는 정도에 따라 다르다

보통 진행에 따라 치료 방법을 결정합니다 백내장은 빨리 진행되지 않고 시력이 조금 떨어져도 경과를 지켜보면서 천천히 치료해도 좋아요. 녹내장은 안압을 계속 일정 수준으로 유지해야 하며 이것이 여의치 않으면 안약을 추가하든 레이저 치료, 수술을 하든 안압을 떨어뜨려야 시력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백내장 수술이 급하지 않다면 녹내장의 진행이 빨리 진행되거나 안압이 불안정한 경우는 녹내장 치료에 중점을 둡니다.

백내장에서 치료해야 하는 경우이지만, 백내장 수술을 하면 녹내장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주로 백내장이 심할 때인데요. 녹내장을 치료할 때는 동공을 통해 눈 내부의 시신경의 상태를 확인합니다. 시신경이 얼마나 손상되었는지를 확인하면 안압을 더 낮춰야 하는지 유지하면 좋은지를 판단할 수 있습니다. 수정체가 탁해지고 백내장이 심해지면 눈의 내부가 잘 보이지 않게 됩니다. (아래 사진 참조)

왼쪽)백내장이 없는 환자망막사진(출처;본원)오른쪽)백내장이 있는 환자망막사진(출처;researchgate)왼쪽 사진에서 볼 수 있듯이 백내장이 심하면 망막, 시신경의 상태를 확인할 수 없게 되어 녹내장을 제대로 치료할 수 없게 됩니다. 이때는 백내장 수술시 탁한 수정체를 제거하고 깨끗한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면 녹내장 치료에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백내장이 심해지면 수정체가 굳어 부풀 수 있는데, 이때 눈 속의 액체인 방수가 빠져나가는 통로를 막아버리면 안압이 급격히 상승하여 녹내장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이렇게 될 때까지 백내장이 진행되는 경우가 많지 않지만 평소 안과를 방문하지 않고 불쾌감을 잘 참는 고령자는 백내장으로 인해 녹내장이 진행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때는 백내장을 빨리 치료하여 안압을 낮춰야 합니다.

녹내장과 백내장이 함께 있는 경우 백내장 수술을 하면서 녹내장 수술도 함께 할 수 있습니다.어떤 질환을 먼저 치료할지는 전문의가 정밀 검사 결과를 보면서 환자에게 가장 안전하고 예후가 좋은 방법을 채택합니다.

※ 이런 정보는 어떻습니까? ※▼백내장의 초기 증상▼40세가 지나면 서서히 노화가 시작되어 몸의 기능이 쇠약해져 갑니다. 눈은 노안이 시작되고 … blog.naver.com